뉴스클릭
비밀번호를 잊어버리셨나요?

# 연예/스포츠

황선우도 놀란 초반 압도적 질주-!

뉴스클릭 조회 수 124댓글 0

zoezuu.jpg

 

메달은 좌절됐다.

하지만 마지막까지 보는 이들의 손에 땀을 쥐게 할 정도로 짜릿한 승부를 펼쳤다.

 

한국 수영의 ‘기대주’ 황선우(18·서울체고)가 27일 일본 도쿄 아쿠아틱스센터에서 열린 2020 도쿄 올림픽 수영 남자 자유형 200m 결선에서 1분45초26으로 7위를 기록했다.

2012 런던 올림픽 박태환(32)의 은메달 이후 자유형 200m에서 9년 만의 메달에 도전했지만 아쉽게 좌절됐다.

 

초반 페이스는 ‘압도적’이었다.

50m 구간을 23초95, 100m 구간을 49초78로 통과했는데, 이는 2009년 독일의 폴 비더만이 기록향상에 도움이 되는 전신수영복을 입고 세계신기록을 세울 당시의 50m(24초23), 100m(50초12) 구간의 기록보다 빠른 페이스였다.

세계기록을 넘는 황선우의 페이스에 경쟁자들은 황선우의 허리 부분까지 뒤쳐지기도 했다.

전신수영복을 입지 않고도 폭발적인 레이스를 펼치는 황선우의 모습에 장내는 술렁였다.

 

하지만 후반부가 아쉬웠다.

황선우는 150m 구간까지 1분16초56초로 1위를 유지했는데, 비더만의 페이스(1분16초30)보다 쳐졌다.

그 사이 경쟁자들도 황선우의 허리에서 가슴, 팔꿈치까지 따라붙기 시작했다.

150m 구간을 통과한 이후 경쟁자들의 추격을 하나 둘 허용하기 시작한 황선우는 결국 메달권 밖으로 벗어났다.

 

금메달은 영국의 톰 딘(1분44초22), 은메달은 영국의 덩컨 스콧(1분44초26), 동메달은 브라질의 페르난도 쉐퍼(1분44초66)에게 돌아갔다.

황선우가 한국기록을 새로 쓴 예선(1분44초62)때의 모습만 보였다면 동메달을 목에 걸 수 있었기에 더욱 아쉬웠다.

 

경기 후 황선우는 “후련하다”고 말했다.

처음 참가한 올림픽에서 기대 이상의 모습으로 많은 관심을 모아 부담감이 만만찮았을 터. 레이스에 대해 “경쟁자들을 따라가면 밀리는 경향이 있다.

예선 때처럼 오버페이스가 나더라도 먼저 치고 나가는 전략을 구사하기로 지도자들과 이야기했다”고 말했다.

25일 예선 당시 황선우는 초반부터 치고 나가는 전략을 끝까지 유지하며 박태환이 2010년 세운 한국기록(1분44초80)을 11년 만에 갈아 치웠다.

 

후반부 페이스가 떨어진 원인은 결국 체력이다.

황선우도 “100m 지점을 턴한 뒤부터 예선 때는 못 느꼈던 피로감이 밀려오기 시작했다.

150m 지점을 통과하고부터는 버거웠다.

(이번 대회를 통해)체력과 컨디션 관리가 중요하다는 걸 새삼 깨달았다”고 말했다.

취재진이 100m지점까지 49초78이었다고 말하자 “진짜요?”라고 되묻고 “100m까지 예선처럼 50초 초반을 생각했다.

150m부터 왜 밀렸는지 납득이 간다”고 말했다.

 

황선우는 이날 오후 남자 자유형 100m 예선(7조·19시17분), 남자 계영 800m 예선(2조·20시7분)에 나선다.

황선우는 “남은 종목도 준비해온 대로 열심히 하겠다”고 말했다.

 

 

 

기사원문

https://bit.ly/2USt2bl

내년 예산에 복지 200조 첫 돌파-! (by 뉴스클릭) 공기살균청정기 몰리큘-! (by 뉴스클릭)

댓글 달기 WYSIWYG 사용

글쓴이 비밀번호
내년 국가 예산이 사상 최대 규모인 604조4000억 원으로 꾸려진다. 국내총생산(GDP) 대비 나라빚인 국가채무비율도 처음으로 50%를 넘게 됐다. 정부는 31일 국무회의에서 내년 예산안을 전년 대비(본예산 기준) 8.3%...
뉴스클릭 조회 124
메달은 좌절됐다. 하지만 마지막까지 보는 이들의 손에 땀을 쥐게 할 정도로 짜릿한 승부를 펼쳤다. 한국 수영의 ‘기대주’ 황선우(18·서울체고)가 27일 일본 도쿄 아쿠아틱스센터에서 열린 2020 ...
뉴스클릭 조회 124
살균에 대한 관심이 증가하고 있습니다. 가전 업계에서도 살균 기능을 더한 제품을 선보이고 있지만 안전한 사용을 위해 신중한 선택이 중요합니다. 다중이용시설 및 공공시설에서 소독제 분무형 공기 살균 제품을 ...
뉴스클릭 조회 202
올해 웹툰 웹소설은 작품을 영상화한 2차 저작물로 더욱 인정받은 해였다. 몇 년 전부터 매출과 조회수가 치솟았음에도 대중문화계 비주류로 여겨졌지만 드라마나 영화로 제작되면서 주류로 떠오르고 있다. 드라마 ...
뉴스클릭 조회 193
가을은 살찌기 쉬운 계절이다. 식욕이 늘어나 달달한 음식이 당긴다. 여름보다 햇볕의 양이 줄어 행복을 느끼게 해주고 식욕을 억제하는 기능을 하는 세로토닌 호르몬의 분비가 감소해서다. 특히 올해는 사회 이슈로...
뉴스클릭 조회 223
독립영화부터 상업영화와 드라마, 그리고 예능까지 승승장구를 거듭하고 있는 배우 엄태구의 팬들이 배우의 생일을 기념하며 독립영화 후원에 나서 화제를 모은다. 인디스페이스는 지난 2007년 문을 연 국내 최초의 ...
뉴스클릭 조회 222
집밥의 따뜻함과 가족의 사랑을 담은 책 ‘김외련, 평생 레시피 144’가 나왔다. 가족을 위해 음식을 만들고, 이웃과 나눠 먹는 재미에 요리를 하고, 요리 교실까지 열어 사람들과 소통하고 정을 나누며 ...
뉴스클릭 조회 287
농심 신라면블랙이 미국 뉴욕타임즈에 이어, 글로벌 여행 전문 사이트 '더 트래블(The Travel)' 이 뽑은 세계 최고의 라면에 등극했다. 더 트래블은 지난 8 일, '2020 년 최고의 라면' 을 발표하면...
뉴스클릭 조회 257
국제올림픽위원회(IOC)와 2020 도쿄올림픽 조직위원회가 개최 1년 연기로 발생하는 추가 경비를 줄이기 위한 간소화 방안을 마련하는데 뜻을 같이 했다. 일본 ‘스포니치’, ‘산케이’ 등은 25...
뉴스클릭 조회 254
밀폐용기로 유명한 생활용품 제조사 락앤락이 올해 6월 내놓은 ‘진공쌀통’은 출시 두 달여 만에 3만 대가 넘게 팔렸다. 진공쌀통은 락앤락 고유의 밀폐 기술에 3시간마다 자동으로 진공 상태를 유지하는...
뉴스클릭 조회 249
이전 1 2 3 4 5 6 7 8 9 10... 16다음